어떤 우유를 마셔야 할까?
link  굿맘스   2022-10-28


랜셋의 연구는 전 세계 21개국, 35-70세 성인 13만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연구자들은 처음 참가자의 식단을 수집해 유제품 섭취량에 따라 4개 구룹( 유제품을 섭취하지 않는 집단, 하루 1회 섭취 집단, 하루 1-2회 집단, 하루 3회 이상집단)으로 분류하고, 이들이 마시는 우유가 일반 제품인지 저지방 제품인지 확인했다.

또 연구자들은 평균적으로 9년 동안 기존에 심장질환이 없는 참가자 중 얼마나 많은 사람이 심혈관질환(심장마비, 심부전, 뇌졸증 등의 질환)을 겪었는지, 그 결과 몇 명이 사망했는지를 관찰했다.

이를 통해 흡연, 붉은 고기 섭취량, 운동 등의 변수를 조정하자, 유제품을 많이 섭취하는 사람이 유제품을 섭취하지 않는 사람보다 심혈관질환에 걸릴 위험률과 그로 인한 사람률이 더 낮다는 걸 발견했다.

무엇보다 저지방 유제품 대신 일반 우유나 일반 요거트를 섭취한 이들에게서 이러한점이 더 탁월하게 나타났다.

우유 지방에 대한 연구는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미국 임상영양학 저널에 따르면, 캐나다의 세인트 미카엘 병원 연구팀에서 일반 우유와 저지방 우유를 마신 어린이 2700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 저지방 우유을 마신 아이가 일반 우유를 마신 아이보다 0.72 정도 체질량지수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저지방 우유를 마신 아이가 배가 더 쉽게 고파져, 간식 섭취량이 더 늘어났기 때문이었다. 또한 일반 우유를 마신 아이가 저지방 우유를 마신 아이보다 비타민D 수치는 3배 더 높았다.

저지방 및 무지방 우유의 영양분과 이점에 대한 연구를 통해 지방을 제거한 우유엔 지방 대신 설탕이 첨가돼, 당도 높은 음료에 대한 위험성이 점점 커지는 이 시점에서 설탕이 가미된 모든 음료는 영양학적이나 의학적으로 똑같이 경계해야 한다고 전했다.








Eat Better
Made Your Life Better














연관 키워드
마늘, 경옥고, 생강, 익모초, 감귤, 약식, 오감, 녹차, 발기부전, 인삼풍기홍삼, 피에르라비, 수육, 북어, 심장병, 육식, 수정과, 무우, 장아찌, , 참외

Powered By 호가계부